투자계약 체결

마지막 업데이트: 2022년 5월 1일 | 0개 댓글
  •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 네이버 밴드에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쌍용차평택공장정문

[특징주] KG그룹, 쌍용차 조건부 투자 계약 체결 투자계약 체결 소식에 '동반' 강세

쌍용차가 인수 예정자인 KG컨소시엄과 조건부 투자 계약을 맺었다는 소식에 오늘(19일) 장 초반 컨소시엄에 참여한 KG그룹 계열사 주가가 큰 폭으로 오르고 있습니다.

이날 오전 9시 23분 기준 코스닥시장에서 KG모빌리언스는 전 거래일 대비 940원(10.82%) 오른 9천630원에 거래되고 있습니다.

KG ETS(6.92%), KG스틸(3.48%), KG스틸우(5.43%) 등도 강세를 보이고 있습니다.

앞서 이들 종목은 KG그룹의 쌍용차 인수전 참여 소식에 지난달에도 주가가 큰 폭으로 오른 바 있습니다.

KG스틸우는 당시 5거래일 연속 상한가로 마감하기도 했습니다.

이후 지난 13일 서울회생법원이 인수 예정자를 KG컨소시엄으로 결정했다는 소식에는 오히려 주가가 약세를 보이는 등 M&A를 둘러싸고 KG그룹 계열사 주가는 롤러코스터를 타고 투자계약 체결 있습니다.

쌍용차는 인수 예정자로 선정된 KG컨소시엄과 인수·합병(M&A)을 위한 조건부 투자 계약을 체결했다고 전날 밝혔습니다.

지난 3월 28일 에디슨모터스의 인수대금 미납으로 M&A 계약이 해제된 지 약 두 달만입니다.

쌍용차는 인수 예정자와 조건부 투자 계약을 체결하고 공개 입찰을 통해 인수자를 확정하는 '스토킹 호스'(Stalking Horse) 방식으로 재매각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KG컨소시엄은 특수목적법인(SPC)인 KG모빌리티, KG ETS, KG스틸, KG이니시스, KG모빌리언스 및 사모펀드 켁터스PE, 파빌리온 PE로 구성됐습니다.

KG컨소시엄은 인수대금 9천억 원을 외부 FI(재무적 투자자) 투자나 CB(전환사채) 발행 없이 컨소시엄 내에서 마련할 계획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투자계약 체결

쌍용차-KG컨소시엄, M&A 조건부 투자 계약 체결

쌍용자동차가 인수 예정자로 선정한 KG컨소시엄과 조건부 투자 계약을 체결했다고 18일 밝혔다.

서울회생법원은 빠른 인수합병(M&A) 절차 진행을 위해 쌍용차가 조건부 투자 계약 허가 신청을 한 당일 승인했다.

KG컨소시엄은 특수목적법인(SPC)투자계약 체결 인 KG모빌리티, KG ETS, KG스틸, KG이니시스, KG모빌리언스, 그리고 켁터스 프라이빗에쿼티(PE), 파빌리온 PE로 구성됐다.

쌍용차는 지난 13일 한국거래소로부터 개선기간 부여 결정을 받은 데 이어 KG컨소시엄과 조건부 투자계약을 체결하는 데 성공했다.

쌍용차는 공고 전 인수예정자 선정 절차에서 인수대금 규모 외에서 인수 후 운영자금 조달계획 등을 심도있게 투자계약 체결 평가한 만큼 KG컨소시엄 대상 M&A가 마무리된다면 경영정상화를 이뤄낼 수 있을 것이라고 자신했다.

현재 쌍용차 매각은 인수 예정자와 조건부 투자 계약을 체결하고 공개 입찰을 통해 인수자를 확정하는 '스토킹 호스' 방식으로 진행 중이다. KG컨소시엄이 인수 예정자 지위를 투자계약 체결 확보한 만큼 상대적 우위를 점했다. 공개 입찰에서 다른 인수자가 더 나은 조건을 제시하더라도 KG컨소시엄이 동일한 조건을 받아들인다면 최종 인수자가 된다.

쌍용차는 이르면 다음주 공개매각 절차를 개시할 예정이다. 쌍용차 관계자는 “제한적 경쟁입찰에 참여했던 다른 기업들도 불필요한 법적 분쟁을 지양하고 공개매각 절차에 참여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서울중앙지방법원은 지난 17일 에디슨모터스가 제기한 계약해제 효력정지 등 가처분 및 재매각 절차 중지 가처분 신청을 모두 기각했다.

투자계약 체결

잠깐! 현재 Internet Explorer 8이하 버전을 이용중이십니다. 최신 브라우저(Browser) 사용을 권장드립니다!

210701_상단배너창닫기

쌍용차, KG컨소시엄과조건부 투자계약 체결

  • 기자명 표명구
  • 입력 2022.05.18 19:22
  • 댓글 0

SNS 기사보내기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으)로 기사보내기 카카오톡(으)로 기사보내기 URL복사(으)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밴드(으)로 기사보내기 이메일(으)로 기사보내기 다른 공유 찾기 기사스크랩하기

쌍용차평택공장정문

쌍용차평택공장정문

쌍용자동차는 18일 서울회생법원의 허가를 받아 공고 전 인수예정자로 선정된 KG컨소시엄과 조건부 투자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KG컨소시엄은 특수목적법인(SPC)인 KG모빌리티, KG ETS, KG스틸, KG이니시스, KG모빌리언스 및 투자계약 체결 켁터스 PE, 파빌리온 PE로 구성됐다.

쌍용자동차는 지난달 13일 한국거래소의 개선기간 부여 결정 및 경영능력이 검증되고 자금력이 풍부한 KG컨소시엄과의 조건부 투자계약 체결로 M&A 성공 여부에 대한 불확실성을 제거하게 됐다.

특히 공고 전 인수예정자 선정 시 인수대금의 규모 외에도 인수 후 운영자금 조달계획과 능력을 중요한 선정기준으로 투자계약 체결 평가한 만큼 M&A가 성공적으로 마무리될 경우 회사는 회생을 넘어 재도약할 수 있는 기반을 갖추게 될 것으로 기대된다.

무엇보다 투자계약 체결 쌍용자동차는 내달 사전계약과 동시에 양산에 돌입하는 J100차명을 ‘토레스(TORRES)’로 확정하고 티저 이미지와 영상을 공개하자마자 시장의 예상을 뛰어넘는 역대급 호평에 토레스 출시가 경영정상화의 신호탄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쌍용자동차는 이르면 다음 주부터 공개매각 절차를 개시할 예정인 바, 제한적 경쟁입찰에 참여했던 다른 기업들도 불필요한 법적 분쟁을 지양하고 공개매각 절차에 참여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서울중앙지방법원은 지난 17일 에디슨모터스가 제기한 계약해제 효력정지 등 가처분 및 재매각 절차 중지 가처분 신청을 모두 기각했다.

투자계약 체결 Top

대전인터넷신문

메뉴 닫기

주소를 선택 후 복사하여 사용하세요.

뒤로가기 새로고침 홈으로가기 링크복사 앞으로가기

홈 바로가기

메뉴닫기

경상북도문화콘텐츠진흥원(원장 김준한)은 28일 제주 롯데호텔에서 진행되는 [ASIA-EU Cartoon Connection 2015]에서 [엄마까투리] TV시리즈 애니메이션 제작업체인 투자계약 체결 ㈜퍼니플럭스(대표 정길훈)와 말레이시아 대표 애니메이션 제작업체인 기글가라지(Giggle Garage)가 투자계약을 맺는다고 밝혔다.

▲ 기글그라지 투자계약

이번 계약은 ㈜퍼니플럭스가 [엄마까투리] 제작금액의 일부를 해외투자로 유치해 투자계약 체결 글로컬(Glocal)콘텐츠의 해외시장 개척 기반을 마련했다는 점에서 큰 의미가 있다.

▲ 기글그라지 투자계약

또한 진흥원은 이번 투자계약을 계기로 말레이시아와의 문화산업 발전과 상호 교류 활성화, 우호관계 확립을 투자계약 체결 위해 대표 콘텐츠 진흥기관과의 업무협약도 논의 중에 있다.

진흥원 관계자는 “앞으로 진흥원이 국내뿐만 아니라 국외 기관과의 활발한 교류를 통해 지역 기업들의 우수 콘텐츠들이 세계로 뻗어나갈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라고 밝혔다.

기글가라지(Giggle Garage)는 2014년 말레이시아 10대 애니메이션 기업으로 선정된 대표적인 3D애니메이션 제작업체이다.

투자계약 체결

대한의사협회(회장 최대집)가 정부 세종청사와 밀접한 오송지역 제2회관 건립에 박차를 가하는 모습이다. 의협은 최근 충청북도의사회관에서 한국산업단지공단 오송바이오폴리스지구(오송2단지)와 계약을 체결했다.

이번 계약은 지난 4월 28일 의협 제71차 정기대의원총회에서 제2회관 건립을 위한 오송바이오밸리 부지 매입을 추진키로 의결함에 따라 이뤄졌다.

의협은 오송바이오폴리스지구에 투자계약 체결 2019년부터 2021년까지 140억원을 투자해 연면적 6680㎡(2020평), 건축면적 3691㎡(1117평) 규모의 오송 제2회관을 건립 운영한다는 계획이다.

의협은 계약체결에 앞서 충북도청 이시종 도지사를 만나 성공적인 오송 회관 건립을 위한 지자체의 적극적인 협조를 당부했다.

최대집 회장은 “오송 부지는 지리적으로 복지부 등 보건의료관련 부처들이 인접해 있고, 전국 의사들이 왕래하기에 수월한 사통팔달의 중심 지역”이라며 “이 점을 최대한 살려 전 회원 대상 연수교육이나 학술대회 개최 등에 투자계약 체결 적극적으로 활용해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최 회장은 “오송 제2회관을 투자계약 체결 통해 회원 권익 증진과 협회 발전을 도모하고 의협 위상을 드높이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2전했다.

또한 박홍준 회관신축위원장은 “현재 부지 허가조건이 연구시설 등으로만 제한돼 있는 상태이기 때문에 활용도를 보다 높이기 위해서는 허가사항의 변경이 필요하다”며 “의협이 오송 부지를 다각도로 이용할 수 있도록 허가조건 완화 등을 비롯한 방안 모색에 충북도가 적극 나서주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0 개 댓글

답장을 남겨주세요